2022년9월29일

  • 신규오픈⋅영업종료소식

종로구 서순라길 끝에 새로운 바『MAVA』가 오픈한대

서순라길을 쭉 따라 걷다

새롭게 오픈준비를 하고 있는 카페

“MAVA”를 발견했어!

이 건물도 오랫동안 비어있었는데

무척 반가운 소식이야!

        

      

장소는 서순라길에서 창덕궁으로 향하는 방면에

위치해있고 창덕궁 맞은편에서

바로 보이는 큰 건물에 개방감 있는 모습으로

카페가 있어서 오픈하고 나면

많은 사람들이 방문 할 것 같아!

      

       

벽돌의 외관이 마치 옛날에 지어진

건물같은 느낌마저 자아내서

동네와도 굉장히 잘 어울리는

“MAVA”는 카페라고 하기에는

낮과 밤의 분위기가 다를 예정인가봐!

인스타그램이 있어서 봤더니

에스프레소와 와인을 판매하는 것 같더라구!

저번에도 느꼈는데 요즘엔 카페가

단순이 커피만 파는 공간이 아닌

밤에는 술을 마실수도 있는 공간으로

변화되는 모습을 추구하는 것 같아!

예전에 어떤 유명한 건축가가

한국인들이 카페를 좋아하는 이유가

옛 선조들부터 평상이나 마루에 사람들이

모여서 도란도란 이야기를 나누던 문화가

뿌리깊게 박혀있어서 그런거라고 했어!

낮부터 밤까지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

장소들이 계속 생겨나서 뭔가 하루가 더

풍성해지는 기분마저 드는걸!

오픈하면 놀러가봐야겠어!

     

[가게 정보]
가게이름 : MAVA
가게주소 :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112 (권농동)

    

「신규오픈⋅영업종료소식」카테고리 최신 포스팅